방송인 최희, 무연고아동 후원금 1,000만 원 기부
방송인 최희, 무연고아동 후원금 1,000만 원 기부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11.10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상 모든 아이들이 따뜻한 보호 속에서 자라나길”
ⓒ희망친구 기아대책

희망친구 기아대책(이하 기아대책)은 10일 방송인 최희가 딸의 첫돌을 기념해 국내 무연고아동지원사업 ‘잇다’에 후원금 1,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기아대책은 매년 예산과 인력 부족으로 돌봄 위기를 겪고 있는 무연고아동을 위한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잇다’라는 사업명은 ‘마음을 잇는 곳에 사랑이 있다’는 뜻을 담았다.

전달된 후원금은 지원 아동의 보육환경 개선을 위한 생계·교육비, 심리정서 지원비로 활용될 예정이다. 

방송인 최희는 “딸이 건강하게 첫돌을 맞게 된 것에 감사하며, 보호와 돌봄이 절실한 무연고아동들에게 작은 보탬이 되고자 후원에 동참했다.”며 “모든 아이들이 보호받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는 세상을 바라며 앞으로도 무연고아동을 향한 관심을 이어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아대책 유원식 회장은 “제도 안에서 보호받지 못하는 무연고아동을 조속히 지원하고자 시작된 ‘잇다’ 사업에 뜻을 함께한 것에 감사를 전한다.”며 “기아대책은 후원자들과 함께 국내 무연고아동의 보육환경, 보호 여건을 개선하며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