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전현무, 바자회 판매 수익금 전액 기부
‘나혼자산다’ 전현무, 바자회 판매 수익금 전액 기부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10.05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 출연진 기부 동참… 성금 총 1,000만 원 전달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서울 사랑의열매)는 지난 2일 방송인 전현무가 MBC ‘나혼자산다’에서 기획한 기부파티 ‘무무상회’ 수익금 전액 등 1,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성금은 기부파티 '무무상회'에 무지개 회원들이 참여한 금액으로 마련됐으며, 전달된 기부금은 청소년 자립지원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서울 사랑의열매 김진곤 사무처장은 “따뜻한 나눔에 나선 출연진과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조금 이르게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서울 사랑의열매에서도 지속적으로 응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전현무는 지난 2018년 1억 원을 기부하며 사랑의열매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한 이후, 코로나19 피해 지원과 미혼모 자립 지원 등 다방면으로 꾸준히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