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 ‘통’
고창군,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 활발' 최근 3년 동안 364동 주거환경 개선 안전하고 생활편익 높인 집에서 희망 찾기
icon 정보‘통’
icon 2017-06-15 13:04:09  |  icon 조회: 222
첨부파일 : -
고창군(군수 박우정)이 저소득계층의 열악한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복권기금지원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자활능력이 부족한 기초수급자, 차상위계층, 복지사각지대 등 주거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올해 4억36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읍·면에서 추천한 143동 중 6월 현재 78여 동을 보수 지원 완료했으며 올 10월 사업완료를 목표로 순조롭게 추진 중이다.

2007년부터 시작한 복권기금지원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은 지원 대상자들의 높은 만족도를 바탕으로 최근 3년 동안 364동의 주거환경개선 사업을 지원했다.

또한 대상자 보수요청별로 동당 200만원에서 400만원 범위 내에서 지붕개량, 부엌 및 화장실개량, 도배·장판·보일러 등 맞춤형 집수리를 시행하며, 특히 거주자의 안전과 위생, 생활편의를 위한 수선과 에너지 효율화에 중점을 두고 지원하고 있다.

박우정 고창군수는 “복권기금이 지원되는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을 통해 취약한 주거환경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저소득계층에 지원이 이뤄질 수 있었다”며 “사업 취지를 잘 살려 꼭 필요한 계층에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7-06-15 13:04:09
175.197.148.9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