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대책, 세계 빈곤 퇴치 ‘2021 스탑헝거’ 캠페인 실시
기아대책, 세계 빈곤 퇴치 ‘2021 스탑헝거’ 캠페인 실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10.15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식량의 날 맞아 후원 모금 펼쳐
ⓒ희망친구 기아대책

희망친구 기아대책(이하 기아대책)은 오는 16일 ‘세계 식량의 날’을 맞아 식량난을 겪고 있는 전 세계 빈곤 아동, 빈민을 지원하기 위한 ‘2021 스탑헝거(Stop Hunger)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스탑헝거 캠페인은 심각한 세계 빈곤 문제를 국내에 알리고, 위기에 처한 각 국가에 신속한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 2007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기아대책의 글로벌 기아 퇴치 모금 캠페인이다.

기아대책에 따르면, 지난해 전 세계 기아 인구는 8억1,000만 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4년~2019년까지 5년 간 6,000만 명이 증가한 것과 비교했을 때, 전 세계 기아 인구는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기아대책은 빈곤 상황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국가별, 지역별로 발생 중인 기아의 원인을 ▲전쟁·내전 발생 ▲기후 변화 ▲코로나19 총 3가지 요소로 진단하고, 이를 바탕으로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지역별 맞춤형 지원을 펼치고 있다.

기아대책은 스탑헝거 캠페인으로 빈곤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힘을 보탤 예정이다.

캠페인은 후원 또는 선언 이미지를 SNS에 공유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선언 이미지가 들어간 그립톡을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기아대책 누리집(www.kfhi.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아대책 주종범 국제사업본부장은 “코로나19 등 예측 불가한 상황이 겹겹이 발생하면서 세계 기아 문제는 유례가 없는 최악의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 즉각적 생존 지원과 함께 국가별, 지역별 특성을 고려한 단계적 자립 방안 모색이 절실하다.”며 “지금 이 순간에도 굶주림에 고통 받고 있는 전 세계 이웃을 살리기 위한 캠페인에 많은 이들의 참여와 후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