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산업공익재단, 장애인거주시설 생활환경 개선 나서
금융산업공익재단, 장애인거주시설 생활환경 개선 나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7.15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와 배리어프리 환경 구축 추진

금융산업공익재단(이하 재단)은 15일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장애물 없는 장애인거주시설’ 생활환경개선 지원사업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노후화된 장애인거주시설의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으로 개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를 통해 장애인거주시설을 일반가정집과 유사한 주거공간으로 개선해 장애인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재단 신상훈 이사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장애인거주시설이 장애인들의 주거공간으로서의 삶의 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나아가 장애인의 자립생활 역량에 긍정적인 영향을 발휘하고, 장애인거주시설이 사회통합 수준의 서비스로 향상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사업은 전국 장애인거주시설을 대상으로 오는 15일부터 2주간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 누리집에서 신청 받을 예정으로, 선정된 시설에 대해 전반적인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 누리집(www.kawid.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