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양보호사 처우개선’ 경기도 장기요양요원지원센터 개소
‘요양보호사 처우개선’ 경기도 장기요양요원지원센터 개소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5.14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기요양기관 종사자 복지증진 목표… 직무교육, 인식개선 사업 등 운영
ⓒ경기도
ⓒ경기도

경기도 내 장기요양기관 종사자 처우개선을 위한 공간이 새롭게 문을 열었다.

지난 13일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경기도 장기요양요원지원센터(이하 센터)’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개소식에는 경기도 이병우 복지국장, 더불어민주당 오영환·김민철 국회의원, 경기도의회 방재율 보건복지위원 등이 참석했다. 

이날 첫 문을 연 센터는 경기도 의정부시에 위치하고 있으며, 총 257㎡ 규모로 건립됐다. 위탁 운영은 경기도사회서비스원에서 맡는다.

센터는 장기요양기관 종사자의 처우개선을 위한 상담사업, 전문성 강화를 위한 직무교육, 취업 정보제공 등의 역할을 맡는다. 

또한 인권 보호와 사회적 인식 개선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병행할 예정이다. 

경기도 이병우 복지국장은 “장기요양기관 종사자는 노인들의 원활한 일상생활을 지원하는 필수노동자이나, 취약한 근무 여건과 고용안전성 등이 문제점으로 제기되고 있다.”며 “센터가 돌봄 종사자의 권익향상을 위한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며, 돌봄 현장과 정책 간 징검다리 역할을 원활히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